걸스데이 민아
걸스데이 민아


걸스데이 민아

[텐아시아=이은호 인턴기자] 걸스데이 민아가 게릴라 쇼케이스를 앞두고 팬들에게 각오를 전했다.

16일 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시작. 잘 할게요’라는 글과 함께 한 편의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동영상 속 민아는 카메라를 바라보며 “내가 다시 명동에 왔다. 나 잘할게. 사랑해. 간다”고 말하며 자신의 각오를 밝히고 있다. 또 민아는 동영상에서 뽀뽀하는 시늉을 하거나 장난스러운 표정을 짓는 등 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한다.

민아는 걸스데이 멤버 중 처음으로 솔로로 출격한다. 작곡, 프로듀서팀 이단옆차기와 손잡고 선보이는 민아의 첫 솔로 미니앨범 ‘나도 여자예요’에는 앨범제목과 같은 타이틀곡 ‘나도 여자예요’와 수록곡 ‘이상하다 참’, ‘컬러플’ 등 신곡 3곡과 인스트로 등 총 5곡이 수록됐다.

민아의 첫 솔로 앨범은 16일 발매되며 같은 날 민아는 명동에서 게릴라 쇼케이스를 벌였다.

텐아시아=이은호 인턴기자 wild37@
사진. 민아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