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비정상회담’


‘비정상회담’

[텐아시아=이은호 인턴기자]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에서 각국 유명 부자들의 쇼핑 법을 소개했다.

16일 방송되는 ‘비정상회담’에서는 세계의 부자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방송에서 중국 대표 장위안은 “중국의 부자가 실제로 쇼핑하는 모습을 본 적이 있다“며 자신의 일화를 공개했다.

장위안은 “명품관에 들어가서 문을 닫더니 ‘이거 빼고 다 주세요’라고 말하더라. 단지 주위 사람들에게 줄 선물을 그렇게 많이 사더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호주 대표 블레어 윌리엄스는 “호주에도 광산을 발견해 1초에 70만 원, 즉 하루에 6백억 원을 버는 상속녀가 있다”고 소개해 이목을 끌었다.

세계의 부자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는 16일 오후 11시, ‘비정상회담’에서 방송된다.

텐아시아=이은호 인턴기자 wild37@
사진. JTBC ‘비정상회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