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근석
장근석


장근석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배우 장근석이 ‘2015 장근석 더 크리쇼3(JANG KEUN SUK THE CRI SHOW 3)’ 투어를 시작했다.

지난 14, 15일 양일간 장근석은 오사카의 오릭스 시어터에서 ‘2015 장근석 더 크리쇼3’의 포문을 열었다.

이날 공연에서 장근석은 최근 발매된 일본 정규 3집 앨범 ‘모노크롬’의 신곡들이 최초 공개했다. 장근석은 모던하고 내추럴한 스타일링의 패션으로 무대 위에 등장해 두 시간여 동안 편안하고도 친밀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무엇보다 그동안 화려한 연출로 에너지 가득한 공연을 꾸며왔던 장근석은 아날로그식 감성이 물씬 배어난 무대와 선곡들로 관중들에게 따듯한 힐링을 선사했다. 영상과 조명 그리고 장근석의 라이브가 어우러져 마치 한 편의 영화나 뮤직비디오를 보는 듯한 장관을 이뤄냈다는 후문이다.

또 직접 기타를 치며 노래하고 팬들과의 토크 역시 자연스럽게 이끌어내는 장근석의 모습에서는 한층 더 성장한 뮤지션으로서의 면모가 보였다. 여기에 작년 제프 투어 때부터 함께해 온 밴드와의 밀도 높은 호흡으로 더욱 완성도 높은 무대들을 탄생시킬 수 있었다는 반응이다. 공연 중 장근석은 “지금까지의 공연에서는 스토리가 있었고 프린스가 등장했다면, 이번 크리쇼3에서는 음악이 중심되고 뮤지션 장근석의 깊어진 음악적 세계관을 선보이기 위해 많은 연습과 준비기간을 거쳐왔다. 음악으로 대화하는 공연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소감을 밝혀 팬들의 뜨거운 성원을 받았다.

오사카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대장정에 나선 장근석의 ‘2015 장근석 더 크리쇼3’는 오는 26, 27일 니가타 시빅 센터에서 이어진다.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트리제이 컴퍼니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