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그리맘’ 김희선 지현우
‘앵그리맘’ 김희선 지현우


‘앵그리맘’ 김희선 지현우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배우 김희선과 지현우의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18일 첫 방송을 앞둔 MBC ‘앵그리맘’의 주연 배우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김희선은 교실 한 가운데서 대걸레를 든 채 삐딱한 노는 언니 포스로 정면을 응시하고 있다. 전설의 날라리 출신다운 당당한 표정과 포즈, 남다른 교복 스타일링은 기존의 김희선 이미지를 타파한다. 이에 반해 지현우는 한없이 부드러운 매력으로 포스터를 장식했다. 트레이드 마크인 미소는 물론 레드빛 니트로 따뜻한 느낌을 연출한 지현우의 뒤쪽으로 윤동주의 ‘서시’가 눈에 띈다.

제작진은 “기존 드라마 포스터와 다르게 각 인물들의 캐릭터가 드러나는 포스터를 제작했다”며 “살벌한 김희선, 부드러운 지현우, 영리하고 시크한 김유정의 모습을 본 방송에 앞서 미리 만나보는 재미가 특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앵그리 맘’은 한때 날라리였던 젊은 엄마가 다시 고등학생이 돼 한국 교육의 문제점을 정면으로 마주하면서 헤쳐나가는 통쾌활극으로 18일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M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