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풍문으로 들었소’
SBS ‘풍문으로 들었소’


SBS ‘풍문으로 들었소’

[텐아시아=장서윤 기자] SBS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연출 안판석 극본 정성주) 고아성의 상류층 교육이 시작됐다.

16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극본 정성주/연출 안판석) 7회에서는 인상의 집안에서 본격적인 예절 교육에 돌입한 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봄은 시어머니 최연희(유호정)의 지시에 따라 식사예절부터 배우며 인상의 집안에서 일과를 시작했다. 연희의 비서는 봄을 식탁에 앉히고 포크와 나이프를 잡는 방법부터 가르치며 ‘작은 사모님’으로의 교육을 시작했다.

한편, ‘풍들소’는 ‘아줌마’, ‘아내의 자격’, ‘밀회’ 등 화제작을 함께하며 때로는 코믹하게, 때로는 멜로를 통해 대한민국 상류사회의 이면과 부조리를 날카롭게 꼬집으며 흥행을 이끌어온 명품콤비 정성주 작가와 안판석 감독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제왕적 권력을 누리며 부와 혈통의 세습을 꿈꾸는 대한민국 초일류 상류층의 속물의식을 통렬한 풍자로 꼬집는 블랙코미디 드라마다.

텐아시아=장서윤 ciel@
사진. SB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