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즈
뮤즈


뮤즈



[텐아시아=권석정 기자] 록밴드 뮤즈(MUSE)가 새 앨범 ‘드론스(Drones)’ 발매를 예고하며, 새 싱글 ‘사이코(Psycho)’를 공개했다.

오는 6월 8일 발매될 뮤즈의 정규 7집 ‘드론스’는 2012년 발표한 ‘더 세컨드 로(The 2nd Law)’ 이후 3년 만에 신보다. 뮤즈는 10월부터 자신들의 공식SNS를 통해 새 앨범 과정을 공개해왔다.

뮤즈는 데뷔 초부터 인류 종말이나 UFO, 국가와 정부의 음모, 과학 문명에 대한 진지한 접근 등을 다뤄왔다. 워너뮤직 측은 “이번 앨범 또한 ‘드론스’라는 타이틀 아래 새로운 콘셉트 앨범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매튜 벨라미는 “내가 생각하는 ‘드론스’란 사이코패스의 은유적인 표현이다. 자신의 의지 없이 정신병적인 행동만을 끊임없이 이어가는 부류 말이다. 지금 세계는 ‘드론스’에 의해 돌아가고 있고, 그렇게 활성화된 ‘드론스’는 우리 모두를 또 다른 ‘드론스’로 만들어버린다. 이번 앨범은 희망을 상실한 인간이 스스로를 유기하고 결국 주입된 시스템에 의해 세뇌되어 ‘휴먼 드론스’로 변형되는 일련의 과정을 포착하려고 했다’고 밝혔다.
l_2015031302000800400168322_99_20150313133903
l_2015031302000800400168322_99_20150313133903
매튜 벨라미(기타,건반,보컬), 크리스 볼첸홈(베이스), 도미닉 하워드(드럼) 3인조로 구성된 뮤즈는 1999년 첫 정규앨범 ‘쇼비즈(Showbiz)’를 발표한 후 지금까지 6장의 정규앨범을 통해 평단의 찬사와 대중의 사랑을 동시에 받아왔으며, 총 여섯 차례의 내한공연을 통해 국내에도 두터운 팬 층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매튜 벨라미는 2013년 여름 시티 브레이크 록 페스티발 공연 중 애국가를 연주하며 엄청난 환호를 받기도 했다.

워너뮤직 측은 “‘사이코’는 전작에서 보여줬던 덥스텝, 일렉트로닉 등 실험적인 사운드 보다 밴드 초기를 연상시키는 강렬한 프로그레시브 사운드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곡은 오늘 정오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텐아시아=권석정 기자 moribe@
사진제공. 워너뮤직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