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안다(ANDA)의 ‘블링블링’ 매력이 음악 팬들의 감성을 사로잡고 있다.

안다(ANDA)는 최근, 자신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특유의 러블리한 감성이 고스란히 담긴 신곡 ‘S대는 갔을 텐데’ 뮤직비디오 메이킹 영상을 전격 공개하며 눈길을 끌었다.

총 3편으로 구성된 메이킹 영상 속에는 시종일관 환한 웃음을 잃지 않고 뮤직비디오 촬영에 매진하고 있는 안다(ANDA)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자신에게 집중되는 시선이 다소 민망한 듯 수줍게 V를 그려내던 안다(ANDA)는 촬영에 들어가자마자 다양한 제스처와 포즈로 돌변, 프로의 면모를 유감없이 자랑한다.

이어, 제작진과의 꼼꼼한 모니터링은 물론 안무 팀과 세심한 동작 하나하나까지 다시금 호흡을 맞춰보는 등 신곡을 향한 남다른 열정을 짐작케 한다.

실제, 지난달 28일 방송된 MBC 인기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엔딩부분에 삽입되기도 했던 안다(ANDA)의 메이킹 영상은 방송이후 국내 주요 포털사이트와 음원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 1위에 링크되는 등 화제를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홍콩 최대의 세계적 미디어그룹 엠퍼러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소식으로 주목 받은 안다(ANDA)는 지난 달 26일, 스타일리쉬 R&B 어반 스타일의 디지털 싱글 ‘S대는 갔을 텐데’를 발표,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엠퍼러엔터테인먼트코리아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