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tvN ‘삼시세끼 어촌편’ 강아지 산체가 산책에 나서며 귀여운 매력을 뽐냈다.

27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어촌편’에서는 배우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 정우의 만재도 생활기가 그려졌다.

이날 만재도 마스코트 강아지 산체는 산책에 나섰다. 산체를 발견한 배우 유해진은 “일광욕 좀 하라”며 그를 밖으로 꺼내줬다. 이에 산체는 마당을 누비며 자유를 누렸다.

유해진은 산체를 보며 “제법 강아지 같은데?”라며 “제법 컸어”라고 감탄했다. 또한 물 있는 곳을 가려는 산체에게 “가면 안 돼”라며 그를 걱정했다.

이후 산체는 마당을 떠나 차승원이 요리하는 주방에 가 꼬리를 흔들며 관심을 보여 귀여운 매력을 뽐냈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