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삼시세끼 어촌편’ 산체가 치명적인 애교 2종 세트를 선보였다.

6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어촌편’에서는 배우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의 만재도 생활기가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강아지 산체는 사랑스러운 모습과 애교있는 표정으로 전 출연자들의 마음을 빼앗았다.

이날 방송에서 산체는 애교 2종 세트를 선보였다. 잠을 자려고 누운 유해진에게 점프 해 뽀뽀를 하고 발라당 뒤집어져 애교를 보인 것. 이에 유해진은 하루의 피로가 녹는 듯 함박 웃음을 지었다.

하루 일과를 마무리한 유해진과 손호준, 차승원은 차례로 산체와 입을 맞췄고 얼굴을 그의 몸에 부비며 무한 산체사랑을 선보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