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균 도희
김성균 도희


김성균 도희

도희가 김성균과 키스신 후 토를 했다고 고백했다.

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는 ‘우리 결정했어요’ 코너로 꾸며져 배우 심형탁과 가수 겸 배우 타이니지 도희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도희는 김성균과 키스신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컬투는 도희에게 “김성균과의 키스신 썩 좋지는 않았지 않느냐”며 몰아갔고 도희는 “와~하는 그런 기분은 아니었다”고 답했다. 이어 키스신에 대한 에피소드를 풀어내던 중 도희는 “키스신 후에 토를 했다”고 말했다. 이는 배 위에서 촬영을 했기 때문이었고, 도희가 해명을 하기 전에 컬투는 다시 도희를 몰아가 그를 당황시켰다.

김성균과 키스신 이야기 후 도희는 키스신 찍고 싶은 배우로 여진구를 꼽으며 “진구 군, 미성년자 딱지를 뗀다면 함께 사랑 연기를 해봐요”라며 음성 편지를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도희는 지난해 종영한 KBS2 ‘내일도 칸타빌레’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았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