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과 효린 엄마
효린과 효린 엄마


효린과 효린 엄마

씨스타 효린의 엄마가 효린의 연애 코치로 나섰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의 코너 ‘The무지개 라이브’에는 효린이 엄마가 특별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효린은 남자친구 있냐는 엄마의 질문에 “없다”고 바로 답했다. 이어 “눈에 딱 들어오는 스타일이 없다”고 말하자, 효린의 엄마는 “너를 감당할 수 있는 남자가 있겠냐”고 말해 효린을 발끈하게 만들었다.

이어 효린의 엄마는 “남자친구 생기면 꼭 데리고 와라. 늦어도 30살에는 결혼하라. 남자들은 가녀리고 연약한 여자들을 좋아한다더라. 만나보면 너 같은 애가 없는데 왜 다 모르지”라며 딸을 애정 어린 눈빛으로 바라봤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