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오늘의 연애’에서 안효봉 역을 맡은 정준영
영화 ‘오늘의 연애’에서 안효봉 역을 맡은 정준영


영화 ‘오늘의 연애’에서 안효봉 역을 맡은 정준영

정준영에게는 활력이 있다. 억지로가 아닌 자연 그대로의 기운이 느껴진다. 길들여지지 않은 그 기운은 세상에 찌든 상대방에게는 기분 좋은 자극으로 다가온다. 그저 그대로 존재했음에도 불구하고 기어코 연출가들을 끌어들이는 아티스트들의 매력은 주로 이런 자극 때문이다.

정준영은 영화 ‘오늘의 연애’에서 연기에 도전하게 됐다. 그동안 수많은 매체와 인터뷰에서 “연기할 생각이 없다”고 말해온 그는 박진표 감독의 끈질긴 구애에 설득당하고 말았다. 박 감독은 정준영이 그냥 좋았다고 말한다. 정준영이 연기를 하는 것은 첫 시도였기에 반대도 있었을 것이다. 무엇보다 정준영 스스로가 안 할 것이라고 했었단다. 하지만 박 감독은 끝내 그를 자신의 배우로 만들고 말았다.

“그냥 좋았어요. 그만의 매력이 있는 아티스트잖아요. 미운 짓을 해도 미워보이지 않는 마력이 있고요. 누군가에게는 비호감으로 여겨질 수도 있으나 저는 오히려 그게 더 좋았어요. 하면서도 내내 너무 예뻐 보였던 친구였죠.”

‘오늘의 연애’에서 보여주는 정준영의 모습은 그의 실제 모습과는 거리가 있다
‘오늘의 연애’에서 보여주는 정준영의 모습은 그의 실제 모습과는 거리가 있다
‘오늘의 연애’에서 보여주는 정준영의 모습은 그의 실제 모습과는 거리가 있다

‘나를 믿고 해보자’라는 박 감독의 말에 결국 설득당한 정준영은 한 번 하기로 마음 먹은 것은 열심히 하는 그 본연의 성격답게 현장에서 꽤나 열의를 가지고 했다. 현장에서 들려오는 그에 관한 의외의(?) 이야기 중, 지각을 잘 하지 않는다는 것이 있는데 그만큼 책임감이 강하다는 것이다. 영화 촬영 중에는 고정 프로그램이 많았고 MAMA 등 크고 작은 해외 스케줄도 지속적으로 소화해야했기에 꽤나 녹초가 된 상태였다. 그럼에도 힘들다는 내색 없이 열심히 촬영에 임했다고 한다. 늘 그의 차에는 영화 시나리오가 있었으며, 효봉 캐릭터를 만드는 과정에서도 감독과 열심히 소통하려 했다. 준비할 시간적 여유가 많지 않았음에도, 그는 첫 연기 도전에 온 신경을 기울였다.

사실 효봉이라는 캐릭터는 정준영이 예능 등을 통해 소비되어온 캐릭터와는 전혀 다른 결을 갖고 있다. 가상 결혼을 콘셉트로 한 MBC 예능 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 당시만 떠올려보아도 그는 사랑하는 여자에게 온 정성을 다하고도 쿨할 수 있는 로맨틱한 남자보다는 어딘지 장난기 넘치고 튀는 캐릭터였으니 말이다. 보통 연기 첫 도전에는 그 본연의 캐릭터와 간극이 크지 않는 인물로 분해 나름의 안정성을 꾀하는데 자신과 전혀 다른 캐릭터를 연기하게 된 정준영으로서는 부담도 상당했을 것이다. 그러니 그가 할 수 있는 것은 최대한 열심히 하는 것 뿐이었다. 이번에 그와 함께 영화 작업을 한 스태프는 모두 “굉장히 열심히 한 것은 모두가 다 아는 사실”이라며 입을 모은다.

이토록 달달한 정준영을 볼 것이라 생각했었나
이토록 달달한 정준영을 볼 것이라 생각했었나
이토록 달달한 정준영을 볼 것이라 생각했었나

그 과정에서 특히나 박 감독을 감동시킨 일화도 있다. 극중에서는 중반부 짧게 등장하는 효봉의 군시절 신 때문에 정준영이 머리를 짧게 깎고 온 것이다. 머리를 깎고 오라고 누가 설득을 한 적도 없었다. 박 감독은 “사실은 모자를 씌워서 그냥 할까도 생각했었는데 자르고 현장에 온 것을 보고 너무나도 고마웠다”고 말했다.

‘나를 믿고 해달라’는 구애를 받고 정말로 자신을 믿고 열심히 해준 정준영에 대해 박진표 감독은 높이 평가하고 있다. 태도와 관계 없이 얼굴의 표정도 다양하고 끌어내면 끌어낼수록 더 많은 것들이 나올 수 있다는 것도 박 감독이 생각하는 정준영의 배우로서의 가능성이다.

정준영에게도 역할의 크기와 관계 없이 ‘오늘의 연애’는 터닝포인트가 되지 않을까. 낯선 영화의 땅에서 그가 기존에 소비된 캐릭터와는 전혀 다른 인물을 표현해볼 수 있다는 점을 증명했기에, 이 영화를 계기로 정준영이라는 아티스트가 가진 활력의 크기는 더욱 자랄 것으로 보인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CJ 엔터테인먼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