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윤상훈(가수 마션)이 아버지 박근형과 함께 해피투게더에 출연했다.

15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 윤상훈이 아버지 박근형과 함께 출연해 아버지 박근형의 비밀을 폭로 하는 등 입담을 펼쳤다.

아버지 박근형은 아들 윤상훈을 “음악을 직접 작사, 작곡하고 노래도 부르는 싱어송 라이터다. 연기를 직접 권유해 연기 활동도 한다”고 소개했다. 이어 “원래는 박상훈인데 무자비하게 성을 바꿔버렸다. 저는 상당히 불쾌하다”며 성을 바꿔 윤상훈으로 활동하는 아들에게 일침을 했다.

윤상훈은 “아버지 박근형은 집에서 손주 바보이다. 아버지는 집에서는 민소매에 반바지만 입고 계신다. 드라마와는 딴 판이다”라고 하며, “제가 처음 음악을 시작 한다고 했을 때 호적에서 파버리겠다고 소리치셨다”며 박근형의 비밀을 폭로했다.

이 날 방송은 연예계 대표 가족 특집으로 꾸며졌다. 배우 박근형과 그의 아들 윤상훈, 야구선수 홍성흔과 딸 홍화리, 걸그룹 레인보우의 김재경과 곧 데뷔를 앞둔 동생 엔플라잉의 김재현이 출연했다.

윤상훈(마션)은 지난 12월, 김현식의 헌정곡 ‘Don’t you cry’를 발매한 바 있다. 이에 배우 한지민, 슈퍼주니어 동해, 려욱, 포미닛 남지현, 씨앤블루 강민혁, 신인배우 송유정 등 친한 연예인들의 응원을 받으며 의외의 친분을 과시했다.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