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강의식이 장광, 이채영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강의식은 드라마 ‘미생’ 김원석 감독의 전작 ‘몬스타’에서 주인공 박규동 역할로 데뷔했던 뮤지컬 배우다. 강의식은 최근 배우 장광, 이채영, 김강일,한주영 등이 소속된 에이치스타컴퍼니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강의식은 2012년 뮤지컬 ‘화랑’을 시작으로, 2013년 tvN 드라마 ‘몬스타’를 통해 브라운관에 정식 데뷔했다. 이후 JTBC 드라마 ‘맏이’에서는 김영두 역으로 출연해 재주가 많은 선량한 장남 역을 맡았다. 강의식과 전속계약을 맺은 에이치스타컴퍼니 관계자는 14일 “강의식 은 무한한 성장 가능성과 다방면으로 풍부한 잠재력을 지닌 배우”라며 “앞으로 더욱 좋은 배우로 성장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강의식은 오는 2월 방송 예정인 KBS 드라마 ‘블러드’에 이성균 역으로 캐스팅, 촬영에 한창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