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우식 오만과편견 4종
최우식 오만과편견 4종


MBC 드라마 ‘오만과 편견’ 최우식이 감사의 종영소감을 전했다.

극중 엘리트 패셔니스타 검사 이장원 역을 맡아 열연한 최우식이 드라마 종영과 함께 진심 어린 소감을 전했다.

극 중 사건 사고가 끊이지 않던 민생 안정팀 소속이었던 이장원은 여러 사건을 계기로 팀 내 에이스로 거듭나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 수사관이었던 유광미(정혜성)와 티격태격 깨알 로맨스를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우식은 “’오만과 편견’은 지난 시간 동안 저를 치열하고 열심히 살게 해 준 작품”이라며 “감독님, 작가님, 그리고 함께 민생안정팀으로 동고동락한 선,후배 배우 분들과 스태프 분들 덕분에 또 다른 좋은 작품의 마무리를 짓게 되었다. ‘오만과 편견’을 끝까지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도 정말 감사하다”고 진심 어린 소감을 전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JYP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