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일국과 임윤선 변호사
송일국과 임윤선 변호사


송일국과 임윤선 변호사

임윤선 변호사가 배우 송일국과 함께 한 사진이 덩달아 화제가 되고있다. 앞서 임 변호사는 송일국의 아내, 정승연 판사를 두둔하는 글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지난 7일 임 변호사는 연극 무대를 위해 분장한 송일국과 다정한 모습의 사진도 공개했다. 당시 임 변호사는 “간만에 아주 좋은 공연을 보았습니다. 며칠이 지나도 그 감동이 사라지지 않습니다. 연출 대본 연기 그 모든 것에 최선을 다 한 진정성 있는 연극입니다. 송일국 주연의 ‘나는 너다’ (흔하디 흔한 영웅 연극 아님!)”는 글도 적었다.

이 사진이 화제가 된 것은 임 변호사가 11일 송일국의 매니저와 관련된 논란에 정 판사가 쓴 글이 비난을 받게 된 것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전한 글 때문이다. 글 속에서 임 변호사는 “이 언니(정승연 판사)는 제가 아는 한 가장 원리원칙에 철저한 판사다. 무죄추정의 원칙도 누구보다 꼼꼼이 살피며 인권이 침해되는 일이 없도록 사력을 다 한다”며 “흥분한 상태에서 친구들에게 쓴 격한 표현 하나로 사람을 매도하지 않길 진심으로 부탁드린다. 문제가 커진 것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임윤선 페이스북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