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방송화면
SBS 방송화면


SBS 방송화면

배우 이서진이 예능 출연으로 많은 별명을 얻게 됐다.

이서진은 11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의 ‘런닝맨’에 출연했다. 이날 초반부터 의욕 없는 모습으로 웃음을 준 그는 유재석으로부터 “밥 안 하고 왜 왔냐”라는 질문과 함께 그의 또 다른 출연작 tvN ‘삼시세끼’에서 따온 ‘세끼 형’이라는 별명을 들어야 했다. 이미 투덜이, 까칠이 형 등의 별명이 있는 이서진은 이후 예상 외의 의욕적인 미소로 보조개 천사라는 별명을 추가적으로 얻게 됐다.

그런가하면 이날 이서진의 조카가 깜짝 등장해 멤버들과 인사를 나눈 가운데, 유독 조카에게만큼은 다정한 모습을 보여 조카바보에도 등극했다.

투덜거리는 와중에도 할 것은 다 해 반전의 최종승리를 거머쥔 이서진은 부정할 수 없는 예능 대세가 돼버렸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