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방송화면
KBS 방송화면


KBS 방송화면

유동근이 김상경을 사위로 인정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2 ‘가족끼리 왜 이래’에서 차순봉(유동근)은 문태주(김상경)을 따로 불러 술잔을 기울였다. 이날 순봉은 태주에게 소주를 한 가득 따라주며 마시라고 강요했다. 태주가 “농담하시는 거죠?”라며 당황스러워하자, 순봉은 “우리 딸과 결혼하기 싫으냐”라며 으름장을 놓았다. 그 말을 듣자마자, 태주는 망설임없이 술잔을 다 비웠다.

차순봉은 “수 틀리면 언제고 엎어버리겠다”고 말하면서도 딸과의 결혼을 허락했다. 그는 태주에게 “우리 강심이 잘 부탁한다. 고맙다”며 그를 안았다.

결혼 허락을 받은 문태주는 술에 취한 채 강심(김현주)을 찾아와 결혼 반지를 내밀고 정식으로 청혼을 했다. 이 모습을 몰래 지켜보던 태주 역시 행복하게 미소 지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