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방송화면
SBS 방송화면


SBS 방송화면

반전 승리를 거머쥔 이서진이 전무후무 엔딩 소감을 전했다.

이서진은 1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 내내 투덜거리며 의욕 제로의 모습을 보여준 이서진은 후반으로 갈수록 이상하고 기묘한 의욕 속에 은근히 열심히 하더니, 유재석과 함께 팀을 이뤄 최종 우승을 반전을 완성시켰다.

하지만 이날 엔딩에서 이서진은 “원래 ‘런닝맨’ 안 좋아했는데 더 싫어졌다”는 핵직구 소감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이서진은 조카를 위해 유재석의 우승반지까지 챙기는 의외의 반전 매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