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방송화면
SBS 방송화면


SBS 방송화면

배우 이서진이 조카 앞에서만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이서진은 1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 이승기, 문채원과 출연했다.

이날 이서진은 등장부터 투덜거리며 의욕 제로의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촬영 중 현장을 찾은 조카 엘리를 보자 미소를 띄며 조카바보의 반전을 전했다. 이날 조카 엘리는 이광수의 팬으로 현장을 찾았다. 엘리는 삼촌을 향해 “잘해”라고 응원했고, 이서진은 그런 조카의 볼을 다정하게 쓰다듬었다.

이서진은 이날 투덜거리면서도 은근히 열심히 하며 ‘보조개 요정’에 등극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