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방송화면
SBS 방송화면


SBS 방송화면

일진설 논란의 주인공, 남소현이 편집없이 그대로 등장했다.

남소현은 11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 1부-서바이벌 스타오디션 K팝스타 시즌4′(이하 K팝스타4) 본선 3라운드 팀미션 서바이벌 매치에 등장했다. 박혜수와 마시멜로라는 그룹명으로 무대에 오른 남소현은 윤하의 ‘내 마음이 뭐가 돼’를 열창했다.

문제는 앞서 한 온라인커뮤니티 게시판에 게재된 장문의 글이다. 이 글을 쓴 이는 “남소현보다 한 살 어리지만 같은 초등학교와 중학교를 나왔다. 사람들이 남소현 과거가 안 좋아도 남한테 피해 안 끼치면 되는 거 아니냐고 말하던데 피해 끼친 게 상당히 많았다”고 주장했던 것.

남소현은 ‘K팝스타4’에서 청아한 목소리로 주목받았던 도전자다. 이날 무대에서는 지적받았던 고음을 개선했으나, 심사위원들로부터 상반된 평가를 얻었다. 유희열은 고음이 날로 좋아지고 있다며 긍정적으로 평가했고, 양현석은 “고음이 좋아졌다는 것은 알지만 아직 고음이 잘 안되고 있다는 건 알아야 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박진영은 “오랜 시간 자신의 단점을 극복하고 있다는 점은 박수를 쳐주고 싶다. 단시간 내에 저 정도까지 했다는 건 대단하다”고 말했다. 이어 “곡에 대한 진심은 알겠지만 새로운 해석이 없어서 귀를 사로잡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