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방송화면
MBC 방송화면


MBC 방송화면

배우 김명민이 후배 이연희의 외모를 극찬했다.

11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 개봉을 앞둔 영화 ‘조선 명탐정2′ 주역 김명민 이연희 오달수가 출연했다.

이날 김명민은 “이연희와 연기할 때는 호흡을 맞출 것이 별로 없었다. 그냥 내가 이연희 씨를 보면서 자연스럽게 입 벌리고 침 질질 흘리고 다리풀려 쓰러지면 됐다”고 말했다. 이어 김명민은 “이연희와 첫 만남은 여신이구나 싶었다”며 “우리가 대창집에서 처음 만났는데 그 때 슬리퍼를 신고 왔나? 청바지에 정말 편하게 입고 왔는데 광이 났다. ‘이게 사람들이 말한 이연희구나’ 싶었다”고 전했다.

이연희는 “나름 꾸민다고 꾸민 것이었다. 안 꾸민 듯 꾸미고 갔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