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과 형 김종명
김종국과 형 김종명


김종국과 형 김종명

가수 김종국이 “7년 동안 의대 다니는 형 뒷바라지를 했다”고 밝혔다.

2015년 신년특별기획으로 꾸며진 JTBC 정보 예능 프로그램 ‘에브리바디’ 일곱 번째 녹화는 동안을 주제로 한다. 이날 녹화에는 특별 게스트로 MC 김종국의 친형이자 성형외과 전문의인 김종명이 출연해 또 다른 재미를 더했다.

김종국은 형 김종명을 소개하던 중 “친 형인데 방송을 많이 안 해봐서 그냥 전문적인 멘트만 하다 갈 것이다”는 돌직구를 날려, 시작부터 친형의 얼굴을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이어 김종국은 “형이 의대를 다니는 7년을 뒷바라지했다. 의대가 등록금이 너무 많이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어 형제임에도 전혀 달랐던 두 사람의 학창시절도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고. 방송은 8일 밤 9시 40분.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