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연발 커플 문정혁(에릭)과 정유미가 2014 KBS 연기대상에서 우수연기상(미니시리즈)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에서 2014 KBS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이날 연기대상은 서인국, 박민영, 김상경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우수연기상 미니시리즈 부문 남자에는 ‘빅맨’ 강지환과 최다니엘, ‘연애의 발견’ 문정혁과 성준, ‘내일도 칸타빌레’ 주원 등이 후보에 올라 경합을 벌였다. 문정혁은 “시상식 오는 날에 동완이가 ‘신화 포에버’ 외치면 안되겠냐고 했는데, 권위있는 자리에서 까불면 안될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지만, 정작 본인은 긴장한 듯 목소리가 떨렸다.

또 여자로는 ‘아이언맨’ 신세경, ‘내일도 칸타빌레’ 심은경, ‘빅맨’ 이다희, ‘연애의 발견’ 정유미, ‘트로토의 연인’ 정은지 등이 후보에 올랐다. 이날 수상자는 역시 ‘연애의 발견’ 정유미 였다. 정유미는 “최선을 다 했으나 부족해 자신에게 당황도 했다. 그래도 내게 오는 기회가 모두에게 오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잘 안다”며 ‘연애의 발견’ 정현정 작가, 함영훈 PD 등 제작진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