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가요대제전’ 캡처
MBC ‘가요대제전’ 캡처


MBC ‘가요대제전’ 캡처

아메바컬쳐의 대표 아티스트들이 뭉쳐 힙합 무대를 만들었다.

31일 오후 방송된 2014 MBC ‘가요대제전’에서는 다이나믹 듀오, 크러쉬, 자이언티, 플래닛 쉬버가 2부 오프닝 무대를 열었다.

크러쉬와 자이언티, 다이나믹듀오 최자와 개코가 순서로 등장하면서 감각적인 보컬과 래핑으로 무대를 달궜다. ‘영’, ‘씨스루’에 이어 다이나믹듀오의 ‘불타는 금요일’를 차례로 선보인 이들은 관객의 호응을 이끌어내며 2부를 화려하게 열었다.

이날 MBC ‘가요대제전’에는 동방신기, 엑소, 에이핑크, 씨스타, 걸스데이, 인피니트, 비스트 등 가요계를 빛낸 스타들 44팀 170여 명이 참석한다. 방송인 김성주, 전현무, 씨스타 소유와 혜리 그리고 배우 이유리의 진행으로 연말을 마무리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가요대제전’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