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SBS 연기대상
2014 SBS 연기대상


2014 SBS 연기대상

‘2014 SBS 연기대상’ 뉴스타상을 수상한 전지현이 엉뚱한 수상소감을 밝혔다.

31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진행된 ‘2014 SBS 연기대상’에서 박유천, 이종석, 황정음, 조인성, 공효진, 이제훈, 한예슬, 박신혜, 전지현, 김수현은 10대 스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10대 스타상을 수상한 전지현은 “좋은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영화작품만 해서 10대들은 잘 못알아보는 경우도 있었는데 ‘별그대’이후로 10대들이 알아보는 것 같아 좋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에 MC 이휘재가 “이건 10대들이 주는 상이 아니다”라고 하자 전지현은 꽃다발에 얼굴을 숨기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열 명의 스타를 꼽는 ’10대 스타상’을 10대들이 뽑은 상으로 오해한 것. 이는 앞서 박유천의 농담으로 인해 오해가 빚어졌다.

이어 MC 이휘재가 최근 여행에 대해 묻자 “가족 여행 다녀왔다”며 짧게 대답했다. 전지현은 이어 가족들에게 “너무 감사드린다. 가족들이 있기 때문에 제가 이 자리에 있는 것 같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날 시상식은 박신혜, 이휘재, 박서준이 진행을 맡았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2014 SBS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