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가요대제전’ 캡처
MBC ‘가요대제전’ 캡처


MBC ‘가요대제전’ 캡처

걸그룹 걸스데이가 록그룹으로 변신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2014 MBC ‘가요대제전’에서 걸스데이가 섹시가 아닌 와일드한 ‘썸씽’을 선보였다.

걸스데이는 ‘썸씽’ 특유의 롱드레스가 아닌 가죽 소재의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랐다. 걸스데이는 스탠딩 마이크를 들고 밴드와 함께 무대를 꾸며 ‘썸씽’에 록을 가미한 새로운 모습을 보였다.

최근 부상을 당한 민아는 무대 뒤에서 록밴드 보컬을 연상케하는 쇼맨십으로 무대를 채웠다.

이날 MBC ‘가요대제전’에는 동방신기, 엑소, 에이핑크, 씨스타, 걸스데이, 인피니트, 비스트 등 가요계를 빛낸 스타들 44팀 170여 명이 참석한다. 방송인 김성주, 전현무, 씨스타 소유와 혜리 그리고 배우 이유리의 진행으로 연말을 마무리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가요대제전’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