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2014 KBS 연기대상에서 공로상은 고(故) 김자옥이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에서 2014 KBS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이날 연기대상은 서인국, 박민영, 김상경이 진행을 맡았다.

시상자로 나선 주원은 “김자옥 선생님, 오랜만에 선생님을 불러봅니다. 당신을 부르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먹먹해지는건 그만큼 소중하기 때문입니다. 아직도 또렷하게 기억합니다. 친엄마처럼 다정하게 대해주던 그 때 그 모습을요. 많은 이들에게 ‘꽃보다 누나’였고 애교많은 공주님이었고, 가슴 따뜻한 선생님이었습니다. 보고 싶습니다”라는 말과 함께 남편이었던 오승근에게 상을 건넸다.

특히 자료영상 후반부 울려퍼지던 고(故) 김자옥의 “난 배우가 너무 좋다”라는 말이 보는 이들을 먹먹하게 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