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방송화면 캡처
KBS 방송화면 캡처


KBS 방송화면 캡처

2014 KBS 연기대상에서 지상파 방송3사 드라마 PD가 뽑은 연기자상은 배우 조재현이 차지했다.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에서 2014 KBS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이날 연기대상은 서인국, 박민영, 김상경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지상파 방송3사 드라마 PD가 뽑은 연기자상은
드라마 ‘정도전’의 조재현 몫이었다. 정치인 정도전의 다양한 얼굴을 실감나게 표현한 정도전은 이날 “어느덧 연기를 하다보니 중간급이 됐더라. 선배들에는 열심히 하는 후배, 동료들한테는 괜찮은 연기자로 기억되도록 노력하겠다”라는 소감을 남기고 무대에서 내려갔다.

조재현은 “지금 준비가 안됐다. 혹여나 준비가 되면 다시 한 번 이야기할 기회가 된다면 좋겠다”라며 대상을 향한 은근한 욕심을 내비쳐 웃음을 자아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