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방송화면
KBS 방송화면


KBS 방송화면

2014 KBS 연기대상에서 단막극상을 받은 배우 조달환의 진심어린 소감이 감동을 자아냈다.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에서 2014 KBS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이날 연기대상은 서인국, 박민영, 김상경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단막극상을 수상한 배우 조달환은 자신이 거친 지방을 일일이 열거하며 “50번의 이사를 하며 여기까지 온 촌놈이다. 그런 경험이 지금의 나를 만든 것 같다. 그렇게 키워주신 어머니께 감사드린다”라며 눈물을 참지 못했다. 그는 첫 주연작 드라마 스페셜 ‘추한사랑’으로 상을 받게 되었기에 남다른 감회를 느꼈다. “연기 포기하려고 했는데 손을 내밀어 줏셔서 감사드린다”라며 울먹이며 소감을 이어나갔고, 오달수 배우에 대한 깊은 감사를 전했다.

조달환은 여러 편의 드라마와 영화에서 얼굴을 알린 배우다. 극중 감초로 활약한 그는 단막극을 통해 첫 주연 연기를 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