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타블로와 이하루.
‘슈퍼맨이 돌아왔다’ 타블로와 이하루.


‘슈퍼맨이 돌아왔다’ 타블로와 이하루.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하루가 작별인사를 남겼다.

28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58회에서는 ‘하루하루 더 행복해’가 방송된다. 이중 ‘슈퍼맨’ 정규 방송 첫 회부터 함께하며 많은 응원과 사랑을 받았던 타블로와 이하루가 약 1년 2개월의 여정을 마무리 짓는 작별 인사를 전했다.

타블로와 하루는 1년 전 함께 찾았던 할아버지 산소를 찾았다. 1년 전 하늘에 계신 할아버지를 향해 “할아버지! 보고 싶어요!”라고 외치며 가슴 짠한 감동을 선사했던 하루는 한층 성숙하고, 깊은 마음씀씀이로 따뜻한 미소를 자아냈다.

오랜만에 할아버지의 묘비 앞에 선 하루는 “핫팩이에요. 할아버지~”라고 말하며, 고사리 손으로 묘비에 핫팩을 꾹꾹 눌러 붙였다. 행여나 할아버지가 추울까 핫팩을 선물한 하루의 따뜻한 마음씨에 타블로는 “하루 덕분에 하늘나라 되게 따뜻하겠다”고 말하며 흐뭇하게 미소 지었다.

타블로는 ‘슈퍼맨’을 마무리 하며 “제 인생에 있어 가장 거대한 한 해였다. 불행도 행복으로 담을 수 있을 정도로 하루와 함께 제 마음도 엄청나게 자란 것 같다”며 시청자에 대한 감사와 마지막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하루 역시 “안녕~ 우리 또 만나요~”라며 해맑은 모습으로 마지막 작별인사를 남겼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