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토토가’ 방송화면.
‘무한도전-토토가’ 방송화면.


‘무한도전-토토가’ 방송화면.

‘무한도전’이 가수들만 만나면 시청률 대박이다.

27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 시청률은 24.8%(TNmS 수도권 기준)를 기록, ‘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이하 토토가)에 대한 관심을 입증했다. 이는 ‘무한도전’이 올해 기록한 최고 시청률이며, 지난해 11월 2일 방송된 ‘자유로 가요제’ 편 시청률 23.3%(TNmS 수도권 기준)를 뛰어넘은 기록이다.

특히 ‘토토가’와 ‘자유로 가요제’ 모두 ‘무한도전’과 가수들의 만남이라는 공통점이 있어 눈길을 끈다. ‘토토가’는 김건모, 김현정, 소찬휘, 엄정화, 이정현, 조성모, 지누션, 쿨, 터보, S.E.S 등 90년대 최고 가수들이 총출동해 그 시절로 돌아간 듯 추억의 감동 무대를 선사했다.

지난해 펼쳐진 ‘자유로 가요제’에서는 보아, 지드래곤, 유희열, 장기하와 얼굴들, 김C 등이 ‘무한도전’ 멤버들과 짝을 이뤄 임진각에서 열띤 무대를 선보인 바 있다.

이처럼 ‘무한도전’과 가수들이 만나 함께 노력하는 모습들은 시청자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했다. 또 방송 후 ‘음악’이 화제에 오르며 더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무한도전-토토카’는 1월 3일 오후 6시 25분에 두 번째 이야기가 이어진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