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빛 연인들’ 이장우와 한선화.
‘장미빛 연인들’ 이장우와 한선화.


‘장미빛 연인들’ 이장우와 한선화.

MBC 주말드라마 ‘장미빛 연인들’의 이장우와 한선화가 심경의 변화를 일으키면서 향후 재결합의 가능성을 기대게 하고 있다.

28일 오후 방송 예정인 ‘장미빛 연인들’ 22회에서는 한선화가 길은혜와 함께 있는 이장우에 신경 쓰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선화가 칠성그룹 회장인 김선혁(이재윤)에게 감사의 의미로 식사를 대접한다. 이장우, 길은혜와 함께 식사하러 온 이고은이 한선화를 발견하고 반갑게 인사한다. 어색한 인사를 나눈 뒤 자리로 돌아가는 이장우와 길은혜가 같은 디자인의 운동화를 신고 있는 것을 본 한선화는 기분이 이상해진다.

그날 저녁 한선화는 이장우에게 전화해 “초롱이가 나 보고 싶었나봐. 보고 싶을 때 전화해도 되냐고 물어봐서 그러라고 했는데 오빠가 혹시 오해할까봐 전화했어”라며 운을 떼지만, 이장우는 평소와 다름없이 냉랭하기만 하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박상원과 이미숙이 영화관 데이트를 즐긴다. 이미숙이 챙겨준 도시락에 대한 보답으로 박상원은 이미숙에게 데이트를 신청한다. 평소와 다르게 정장을 차려 입은 박상원을 보자 이미숙은 자신도 모르게 설렌다.

‘장미빛 연인들’은 매주 토,일 오후 8시45분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