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토가
토토가


‘무한도전-토토가’에 대한 대중의 관심은 엄청났다.

MBC 주말 간판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이하 토토가)가 20%에 가까운 시청률을 기록하며, 올해 최고 시청률을 자랑했다.

28일 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7일 방송된 ‘무한도전’은 19.8%의 전국 시청률을 올렸다. ‘토토가’ 준비 과정을 다룬 20일 방송분이 기록한 15.3%보다 4.5%p 상승했다. 올 1월 ‘IF 만약에’ 특집 두 번째 이야기가 15.7%를 기록한 이후 최고 시청률이다.

1990년대 인기 가수들의 무대는 시청자들을 브라운관 앞으로 모여들게 했다. 김종국 김정남의 터보를 비롯해 SES(바다, 슈, 서현), 김현정, 쿨(이재훈 김성수), 조성모, 소찬휘, 이정현, 지누션, 엄정화, 김건모 등 90년대를 인기를 누렸던 가수들이 총출동했다.

동시간대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은 13.1%, SBS ‘스타킹’은 9.0%를 각각 기록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