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연예대상 방송화면
KBS 연예대상 방송화면


KBS 연예대상 방송화면

김지민과 추성훈이 KBS 연예대상 최우수상을 차지했다.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에서 신동엽 유희열 성시경의 진행 속에 ‘2014 KBS 연예대상’이 열렸다.

김지민은 후보 이영자, 박미선 선배에 죄송하다며 말한 뒤, 프로그램 제작진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그는 김준호를 언급하며 “돈을 남기는 것보다 사람을 남기라고 항상 말씀 하셨다. 사람을 많이 남기셨다. 돈은 음…”이라며 “이 상의 영광을 선배에게 돌리겠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그는 지난 해 코미디 부문 최우수상 수상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상을 받았다.

이어 추성훈은 특유의 어눌한 한국어로 “이 상을 혼자 받은 것이라 생각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지만 이내 제작진에게 깊은 감사를 표했다. 그는 “원래 말이 없어 감사의 표현을 잘 하지 못했지만 맨날맨날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쇼 오락부문 여자 최우수상 후보에는 김지민, 박미선, 박은영, 이영자가 올랐고, 남자 최우수상 후보에는 김종민, 박명수, 신현준, 유희열, 추성훈, 컬투 등이 올랐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