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우종 아나운서
조우종 아나운서


조우종 아나운서

KBS 조우종 아나운서가 의미심장한 수상소감을 전했다.

27일 오후 KBS2를 통해 생방송된 2014 KBS 연예대상에서 조우종 아나운서는 정보 쇼오락 부문 최고의 엔터테이너상을 받았다.

조 아나운서는 소감을 통해 “여러분이 어떻게 느끼실 지 모르겠지만 내게는 대상보다 의미 있다”라며 “아나운서가 연예인들 틈에 끼어서 살아남는 게 힘들다. 그래서 울기도 하고 고민도 많았다. 많은 분들이 도와주셔서 이 자리에 섰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경규 선배님 감사하고 계약커플 지민이 고맙다. 이제 계약이 끝났다. ‘인간의 조건’ 멤버들도 고맙다”고 감사를 전했다.

잇단 아나운서들의 프리 선언에 대해 쐐기를 박기도 했다.

조 아나운서는 “전현무, 한석준 아나운서는 다 KBS를 나갔지만 나는 오기로라도 끝까지 KBS에 남아 사장이 돼서 연예인들을 쥐락펴락 할 수 있는 위치까지 올라가겠다”라고 전해 큰웃음을 자아냈다.

개그맨 신동엽, 가수 유희열, 성시경이 MC로 나선 이날 ‘연예대상’의 대상 후보로는 신동엽 유재석 김준호 강호동 등이 올랐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