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연예대상 방송화면
KBS 연예대상 방송화면


KBS 연예대상 방송화면

송해와 에이핑크 정은지가 찰떡 호흡으로 KBS 연예대상 오프닝을 장식했다.

27일 오후 ‘2014 KBS 연예대상’이 열렸다.

이날 오프닝은 송해, 그리고 정은지가 부른 ‘잘했군 잘했어’ 였다. 송해와 정은지가 1절을 부른 뒤, 뒤이어 문희준과 김영희가 바통을 이어받아 더 풍요로운 무대를 꾸몄다. 또 조우정, 박은영 아나운서도 가세했다. 이들은 흥겨운 선율 속에 유재석, 이영자 등이 앉은 객석으로 향해 다 함께 즐기는 무대를 만들어냈다.

노래가 끝난 뒤, 송해는 특유의 입담으로 “우리 소리가 참 좋다. 오늘 1년 동안 우리들을 즐겁게 해준 얼굴들이 이 자리에 전부 오셨다. KBS 연예대상과 함께 깊이 즐기시고 가족들 다 모아 흐뭇한 하루가 되시길 바란다”며 세 사람의 MC를 소개했다. 성시경은 존경의 의미로 송해를 끌어안기도 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