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방송화면
‘무도’ 방송화면


‘무도’ 방송화면

걸그룹 S.E.S의 슈가 무대 이후 다시 한 번 눈믈을 터뜨렸다.

27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의 ‘토토가'(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에 참여한 S.E.S의 무대는 등장 순간부터 보는 이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시대를 평정한 요정은 히트곡 ‘아임유어걸'(I’m Your Girl)을 시작으로 등을 열창했다.

무대 이후 슈는 “너무 감사드린다”며 눈물을 쏟았고, 무대 뒤에서 “다시 하자”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바다 역시 “네가 우니까 나도”라며 뭉클했다고 말했다.

이날 슈는 “네 다섯 곡 할 걸 그랬나”라며 “워밍업이 됐는데 다시 들어가야 됐다. 매 순간이 계속 기억하고 싶은 순간이 됐다”고 전했다. 바다도 끝내 눈물을 터뜨렸다. 바다는 “과거 팬들이 그대로 있다는게 신기했다. 다음에는 유진도 꼭 같이 하고 싶다”는 감상을 전했다.

일일 유진으로 합류한 서현 역시도 “너무 행복했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날 S.E.S 외에도 소찬휘, 김건모, 김현정, 지누션, 엄정화, 이정현, 조성모, 쿨, 터보 등 당대 최고의 인기를 누린 가수들이 대거 무대에 올랐다. 가수들 뿐 아니라 관객들도 힙합 스타일부터 교복 위 우비, 토시, 청청패션까지 90년대 스타일링으로 90년대 분위기로 물들였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