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방송화면
‘무도’ 방송화면


‘무도’ 방송화면

가수 김현정이 ‘토토가’ 무대 이후 “소름이 끼쳤다”고 말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의 ‘토토가'(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에 터보에 이어 합류한 김현정은 ‘그녀와의 이별’ 등 자신의 히트곡을 열창했다.

김현정은 “관객이 이미 저희의 과거와 오늘을 수용할 수 있는 눈빛을 가졌더라. 노래가 나오는데 소름이 끼쳤다. 손을 꽉 쥐고 했다”고 말했다.

이날 터보 외에도 소찬휘, 김건모, 김현정, 지누션, 엄정화, 이정현, 조성모, 쿨, SES 등 당대 최고의 인기를 누린 가수들이 대거 무대에 올랐다. 가수들 뿐 아니라 관객들도 힙합 스타일부터 교복 위 우비, 토시, 청청패션까지 90년대 스타일링으로 90년대 분위기로 물들였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