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전현무가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2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무지개회원들이 정모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전현무는 “시청자 게시판에 들어가 보면 나한테 ‘TV좀 나오지 말라’는 말씀을 하신다. 그런데 솔직히 속상하기도 하지만 나는 시청자가 원하는대로 하려면 프로그램에서 하차해야 한다. 어떻게 해야 될지 모르겠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멤버들도 제가 장단점에 대해 말한 것을 다 적어왔다. 지금부터 말하더라도 너무 속상해 하지 말아라. 이걸 보면서 우리가 고칠 점을 찾아야 한다”며 강조했다. 이후 무지개 멤버들은 각자의 장단점이 담긴 시청자 글을 읽으며 대화를 나눴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