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강남이 김광규에게 성인잡지를 선물했다.

2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무지개회원들이 정모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남은 일본에 다녀온 후, 직접 산 기념품을 내밀었다. 김광규는 선물이 일본 성인잡지인 것을 확인했고 민망한 표정을 지었다. 이를 본 김용건은 “내가 이거 빌렸다가 내일 갖다줄게”라며 장난을 쳐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무지개 회원들은 “대부님 왜 얼굴이 그렇게 빨갛게 변한거냐”고 물었고, 김용건은 “옷이 반사된 것”이라며 변명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