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힐링캠프’ 방송화면 캡처
SBS ‘힐링캠프’ 방송화면 캡처


SBS ‘힐링캠프’ 방송화면 캡처

션이 자신의 수입에 대해 설명했다.

22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서는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 션, 정혜영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이 부부 별명이 기부천사다. 근데 그렇게 많은 돈을 기부하는데 어디서 돈을 버냐. 한 달 고정기부금이 3,000만원인데 재벌설도 돌고 있다. 게다가 총 기부금이 35억이라더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션은 “많은 분들이 연예인이 TV에 나오지 않으면 수입이 없을거라 생각하시더라. 그렇지 않다. 난 오히려 한창 활동때보다 더 바쁘게 살고 있다”고 대답했다.

이어 그는 100회가 넘는 공연, CF, 션의 패션의류사업, 정혜영의 작품 활동 등을 거론하며 수입원천에 대해 밝혔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SBS ‘힐링캠프’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