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비정상회담’ 캡처
JTBC ‘비정상회담’ 캡처


JTBC ‘비정상회담’ 캡처

‘비정상회담’ 독일 대표 다니엘 린데만이 독일에서 크리스마스에 사슴을 먹는다고 밝혔다.

2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비정상회담’은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꾸며졌다.

각국 대표들이 자신의 나라의 크리스마스 특징을 발표하는 가운데 독일 대표 다니엘 린네만이 “독일에서는 크리스마스에 사슴을 먹는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MC 유세윤은 “루돌프를 먹는거야?”라고 말했고 MC전현무는 “너무 잔인한거 아냐?” 라고 말했다.

MC성시경은 “코는 회로 먹죠?”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다니엘은 “빨간 회가 되는거죠”라고 받아쳤다.

다니엘은 이어 사슴고기를 먹는 이유에 대해 “크리스마스 같은 특별한 날에는 사슴을 공짜로 받는다”고 밝혔다.

JTBC ‘비정상회담’은 매주 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JTBC ‘비정상회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