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달콤한 비밀’ 방송화면 캡처
KBS2 ‘달콤한 비밀’ 방송화면 캡처


KBS2 ‘달콤한 비밀’ 방송화면 캡처

‘달콤한 비밀’ 김흥수가 신소율의 팀장 임명에 숨겨진 사실을 알았다.

22일 방송된 KBS2 ‘달콤한 비밀’에서는 천성운(김흥수)이 부친 천도형(김응수)에게 날선 말을 던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판석(정동환)은 장관 청문회에서 티파니를 자신의 혼외자라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천도형이 한아름(신소율)을 팀장직에 임명한 것도 비리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를 들은 천성운은 부친을 찾아가 “한아름의 아버지가 한판석이란걸 알고 있었냐. 어떻게 이럴 수 있냐. 인과응보다. 한아름은 충분히 실력있는 사람이었다. 근데 아버지 때문에 모든 걸 망쳤다”고 소리쳤다.

그러자 천도형은 분노하며 “고작 그거 두둔하러 온거냐. 정리해. 무슨 말인지 네가 더 잘 알거다”라고 대꾸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KBS2 ‘달콤한 비밀’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