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렬의 올드스쿨' 조여정 클라라
'김창렬의 올드스쿨' 조여정 클라라


조여정과 클라라가 몸매 관리 비결을 밝혔다.

22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의 스타초대석에는 영화 ‘워킹걸’의 두 주연배우 조여정과 클라라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DJ 김창렬은 조여정과 클라라에게 “두 사람은 건강미인 이미지를 갖고 있다. 에너지 있고 밝고 활기 차다”라고 말하며 두 사람의 건강미인 비결에 대해 물었다.

조여정은 “나는 잠을 자야 하는 미인이고 클라라는 잠을 안 자도 미인”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조여정은 “우리 둘 다 운동을 좋아한다”며 “무조건 잠을 잘 자야하고 일주일에 한 번 필라테스, 매일 조깅 30분씩 운동을 한다”며 몸매 관리 비법을 말했다. 또 피부에 대해서는 “물을 많이 마시고 견과류를 잘 챙겨 먹는다”고 밝혔다. 이어 클라라는 “같이 촬영하며 식단이 이렇게 잘 맞는 파트너는 처음 봤다”며 조여정과 식성이 비슷하다고 말했다. 또 “우리는 채식을 하고 견과류를 많이 먹는다. 탄수화물을 많이 먹지 않는다”고 했다.

이에 김창렬이 “우리 나라 사람들은 탄수화물을 먹어야 든든하다고 하지 않는가”라고 말하자 조여정은 “탄수화물은 과일 탄수화물로 먹는다. 예를 들면 바나나. 고구마도 있다. 고구마를 싸서 들고 다닌다”고 밝혀 여성 청취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조여정과 클라라가 출연하는 ‘워킹걸’은 내년 1월 8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이는라디오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