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 김범수-안문숙
'님과 함께' 김범수-안문숙


김범수와 안문숙 커플이 삿포로에서 마지막 인사를 나눴다.

23일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님과 함께’에는 세 커플(지상렬-박준금, 이상민-사유리, 김범수-안문숙)이 함께 일본으로 떠나 커플 동반 데이트를 즐긴다.

일본 홋카이도의 오타루에 도착한 세 커플은 함께 하루를 보낸 후, 둘째 날이 밝자 커플별로 흩어져 오붓한 여행을 즐겼다.

홋카이도의 중심 도시인 삿포로를 찾은 김범수와 안문숙은 새하얀 눈이 내리는 삿포로에서 명물 털게 식당, 반짝반짝 일루미네이션으로 꾸며진 오도리 공원 등을 함께 걸었다. 평소와 변함없이 데이트를 즐기던 김범수와 안문숙은 문득문득 마지막 데이트라는 사실을 떠올리며 장소를 불문하고 서로에게 아쉬움과 감사함을 아낌없이 표현했다. 특히 김범수는 관광객 및 현지인들과 마주칠 때마다 “우리 문숙 씨 예쁘지 않냐”며 자랑 삼매경에 빠지는 것은 물론 “전지현보다 유명한 배우”라는 말로 팔불출 같은 면모를 보였다.

이날 마지막 데이트의 대미를 장식한 것은 바로 김범수가 한국에서부터 몰래 준비해 온 정성 가득한 이벤트였다. 예상치 못한 이벤트를 받은 안문숙은 감격에 겨워 흘러내리는 눈물을 주체하지 못했다.

웃음과 눈물로 가득한 썸 커플 김범수-안문숙의 잊을 수 없는 마지막 데이트는 23일 오후 9시 40분 ‘님과 함께’ 4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