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오늘부터 출근’ 방송화면 캡처
tvN ‘오늘부터 출근’ 방송화면 캡처


tvN ‘오늘부터 출근’ 방송화면 캡처

차학연이 안대의 색다른 용도에 대해 설명했다.

1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오늘부터 출근’에서는 언더웨어 회사에서 팬티 디자인에 나선 유병재와 차학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병재와 차학연은 12월 사은품으로 나눠줄 T팬티 디자인을 해보라는 요청을 받고 샘플실로 향했다. 두 사람은 T팬티를 직접 만져보고, 착용해보는 등 조사를 시작했다.

이때 유병재가 안대를 발견했고, 차학연에게 용도에 대해 물었다. 이에 차학연은 “이벤트성으로 사용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답했다. 그러자 유병재가 “그럼 이벤트성으로 어떻게 쓰는 거냐?”며 너스레를 떨었고, 차학연은 당황한 채 말을 더듬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tvN ‘오늘부터 출근’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