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미스터 백’ 방송화면 캡처
MBC ‘미스터 백’ 방송화면 캡처


MBC ‘미스터 백’ 방송화면 캡처

‘미스터 백’ 신하균이 장나라를 위해 로맨틱 이벤트를 준비했다.

18일 방송된 MBC ‘미스터 백’에서는 최신형(신하균)이 생의 마지막 날을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신형은 은하수(장나라)의 마지막 소원이 ‘벚꽃구경’라는 것을 알게 됐다. 하지만 최신형은 시한부 인생으로, 앞으로 살 수 있는 날이 며칠밖에 남지 않은 상태. 결국 그는 직접 벚꽃나무를 만들기로 결심한다.

한 겨울, 흩날리는 벚꽃을 만끽하던 은하수는 “너무 예쁘다. 꿈꾸는 것 같다. 아버지도 어릴 적에 놀이공원을 데려가 준 후에 세상을 떠났다. 당신도 이렇게 선물 주고 떠나는 것 아니냐”고 물었다. 이에 최신형은 사실을 말하려다말고, 은하수를 껴안았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미스터 백’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