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소녀시대


소녀시대

걸그룹 소녀시대가 개그맨 이동우가 기획한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자선음악회에 특별후원을 했다.

2014년 시각 장애인들의 치료와 연구를 위한 실명퇴치 자선음악회가 실명퇴치운동본부(회장 최정남) 주최로 오는 20일 오후 5시 서울 강남구민회관에서 열린다. 시각장애인들과 국내 과학자들이 함께 ‘아름다운 동행’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음악회는 방송인 이성미가 사회를 맡아 2부 행사로 진행한다.

‘아름다운 동행’ 1부 행사에는 구창모, 신효범, 서문탁, 노을 등 가수들이 재능기부로 참여하며 2부 행사는 시각장애인 밴드인 4번 출구가 콘서트 형식으로 공연을 한다.

특히 시각장애인 치료활동에는 소녀시대 멤버들이 관심을 갖고 참여하고 있다. 소녀시대 멤버들은 이번 ‘아름다운 동행’ 자선음악회에도 윤아를 비롯해 서현, 유리, 티파니 등이 기부금을 전달했고 수영은 특별게스트로 출연하여 시각장애인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