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추사랑이 깜찍한 ‘스파이더 추’의 모습을 선보인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56회에서는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가 방송된다.

이날 사랑은 ‘미니미 스파이더 맨’으로 변신해 앙증맞은 비주얼을 뽐냈다. 사랑은 파란색과 빨간색 바탕에 거미줄이 촘촘히 새겨 있는 쫄쫄이 스파이더 수트를 보자 ‘까르르’ 소리를 내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수트 장착에 성공한 사랑은 입으로 “피슝~ 피슝~”하는 자체 음향효과와 함께 집안 곳곳에 거미줄을 쏘며 완벽한 스파이더 맨 자태를 뽐냈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스파이더 추’에 이어 ‘드라큘라 성훈’과 ‘말레피센트 시호’까지 등장 한 것. 추성훈은 검은 망토에 좀비 가면으로 보기만 해도 고개가 절로 돌아가는 드라큘라로 변신해 깜짝 놀란 사랑을 눈물짓게 했다.

그런가 하면 야노시호는 모델다운 섹시함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야노시호는 몸에 피트 되는 검은 드레스와 뿔 머리띠로 멋을 낸 섹시한 말레피센트로 변신해 완벽한 ‘어벤저스 패밀리’로 탄생했다.

특히 사랑은 마녀로 변신한 엄마 야노 시호를 무찌르기 위해 거미줄 공격에 나서 웃음을 자아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2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